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방침 따르되 융통성 있게…경남교육청, 2학기 학사일정 밑그림

송고시간2020-08-06 16:46

댓글
경상남도교육청
경상남도교육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도교육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한 여름방학 종료 이후 학사일정을 마련했다고 6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2학기 개학 이후 정부 차원의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별 기준을 준용, 등교·원격수업 방식과 학교 내 밀집도 수준을 정할 방침이다.

전교생 1천명 이상 초등학교는 우선 지역별 여건에 따라 교사·학부모 의견을 수렴해 교실 내 3분의 2 밀집도 유지를 권장한다.

그 외 학교는 전 학년 등교수업 혹은 등교·원격수업 병행을 시행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우울감인 '코로나 블루' 예방을 위해 정서적 돌봄이 있는 교육과정 운영할 예정이다.

기초학력 부족 학생을 대상으로 집중학습 지원 및 교과 맞춤형 방과 후 프로그램 운영 등 관련 지원도 강화한다.

초등 저학년의 경우 기초학력 보장 등을 위해 등교수업 확대를 권고한다.

학교 상황과 학생·학부모의 요구를 반영하되 교육격차 해소와 사교육비 경감을 위해 방과후 학교도 운영할 계획이다.

중학교는 전교생 800명 이상이 3분의 2 밀집도 유지 대상이며 중3은 매일 등교를 권장한다.

고등학교는 학교 여건 및 학생·학부모·교직원 의견을 수렴해 정한다.

교내 확진자 발생 시 학교·지역 단위로 원격수업을 하며 '등교수업일 조정 매뉴얼'에 따라 후속 절차를 밟는다.

home12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