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라임 투자 받고 허위 보도자료로 주가 조작한 8명 기소

송고시간2020-08-06 20:13

댓글
라임 수사(CG)
라임 수사(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윤우성 기자 = 코스닥 상장사를 인수한 뒤 허위 보도자료를 배포하는 등의 방식으로 주가를 부양한 일당 8명이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조상원 부장검사)는 5개 코스닥 상장사를 인수한 뒤 이 회사들이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 자율주행차량 등 신사업을 추진하는 것처럼 허위 보도자료를 배포해 주가를 띄운 혐의(자본시장법 위반 등)로 라임자산운용이 투자한 회사의 부사장 이모씨 등 임직원 7명과 주가조작을 도운 증권사 직원 1명을 기소했다고 6일 밝혔다.

이들은 또 특정 기업에 대해 적대적 M&A(인수합병)를 시도하는 것처럼 거짓으로 보도자료를 내고 가족이나 지인을 직원으로 허위 등재해 회사자금을 횡령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 부사장 등은 회계감사인에게 위조된 주식담보계약서 등을 제출해 회계감사를 방해하기도 했다.

이들 중 이 부사장 등 4명은 라임이 투자한 에스모의 주가를 조작한 혐의 등으로 이미 지난달 구속기소됐다.

65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