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기도 빗줄기 잠시 소강 상태…남부권 밤부터 다시 폭우

송고시간2020-08-07 06:38

댓글

(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8일 경기지역 대부분에서 빗줄기가 잦아들며 잠시 소강 상태를 보였다.

물에 잠긴 유원지
물에 잠긴 유원지

(가평=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3일 오후 경기도 가평군 하천리의 한 유원지가 물에 잠겨 있다. 2020.8.3 mon@yna.co.kr

7일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전 6시까지 누적 강수량은 포천과 연천, 화성, 용인 0.5㎜, 수원 0.1㎜에 그쳤다.

나머지 지역은 비가 내리지 않았다.

경기지역 강수량이 한 자릿수 이하로 집계된 것은 지난 1일 오후 장맛비가 시작된 이후 엿새만이다.

이날 비로 인해 발생한 인명피해도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다만, 기상청은 오산, 평택, 용인, 이천, 안성, 화성, 여주 등 경기 남부권을 중심으로 이날 밤부터 100∼200㎜의 폭우가 내릴 것으로 보고 이들 지역에 호우 예비특보를 발령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저기압에 동반된 전선이 주기적으로 영향을 주면서 내일까지 많은 곳은 30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며 "잦은 비로 지반이 약해진 곳이 많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sto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