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4번 연기된 '미스터트롯' 콘서트 우여곡절 끝 오늘 개막

송고시간2020-08-07 11:54

댓글
막 올린 '미스터트롯' 콘서트
막 올린 '미스터트롯' 콘서트

(서울=연합뉴스)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7일 오후 '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가 개최되는 모습. 2020.8.7 [쇼플레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4차례 연기됐던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출연진들의 서울 콘서트가 우여곡절 끝에 7일 막을 올린다.

콘서트 제작사 쇼플레이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0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미스터트롯' 서울 첫 공연이 진행된다. 공연은 이날부터 23일까지 매주 금·토·일요일 5회씩 3주에 걸쳐(총 15회차) 열린다.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는 당초 4월에 시작될 예정이었지만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총 네 차례에 걸쳐 연기됐다.

제작사는 앞서 세 차례 연기 끝에 지난달 24일부터 좌석간 거리 두기를 적용해 공연을 시작하려고 했지만 관할 구청인 송파구가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려 또다시 1·2주차 공연을 미뤘다.

이 때문에 제작사와 송파구청 사이에 법정 다툼까지 가는 마찰도 빚어졌다.

4번 연기한 '미스터트롯 콘서트' 오늘 개막
4번 연기한 '미스터트롯 콘서트' 오늘 개막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네 차례 연기됐던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콘서트가 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다. 공연은 송파구가 마련한 '대규모 공연 방역지침'을 제작사가 준수하는 조건으로 행정명령을 완화해 개최가 성사됐다. 사진은 이날 공연을 준비하는 관계자들. 2020.8.7 mjkang@yna.co.kr

그러나 결국 송파구가 '대규모 공연 방역지침'을 마련하고 이를 준수하는 조건으로 공연을 할 수 있도록 행정명령을 완화해 개최가 성사됐다.

제작사는 송파구 방역지침에 따라 플로어석은 한 자리씩, 1층과 2층석은 두 자리씩 띄어 앉는 식으로 좌석간 거리를 뒀다. 이에 따라 1만 5천석 규모의 체조경기장에 5천 명 미만의 인원을 수용한다.

공연장 내·외부에서 물건 나눔, 함성, 구호, 떼창 등을 금지하며 좌석에서 일어나는 것도 금한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국내에서 사실상 처음으로 재개되는 대형 대중가요 콘서트여서 공연업계 전반의 관심이 높다.

이번 공연이 문제 없이 치러진다면 대중음악 공연업계에 유의미한 선례가 될 수도 있다는 기대도 일각에선 나온다.

막 올린 '미스터트롯' 콘서트
막 올린 '미스터트롯' 콘서트

(서울=연합뉴스)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7일 오후 '내일은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가 개최되는 모습. 2020.8.7 [쇼플레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kimhyo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