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엄태영 의원 "단양도 큰 수해…특별재난지역 지정해야"

송고시간2020-08-08 10:38

댓글

(제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미래통합당 엄태영(제천·단양) 의원은 8일 "정부가 제외한 충북 단양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해야 한다"고 밝혔다.

엄태영 의원
엄태영 의원

[연합뉴스 자료 사진]

엄 의원은 이날 성명을 내 " 단양에서는 이번 폭우로 3명이 실종되고 도로, 교량, 하천, 농경지가 침수하거나 유실돼 피해액이 377억원에 달한다"며 "특별재난지역 지정 기준인 60억원의 6배가 넘는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재정 자립도가 11.6%에 불과해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 중 178위인 단양군은 정부 재정 지원이 없으면 수해 복구가 불가능하다"고 강조했다.

엄 의원은 "정부는 피해 지역 조사를 통해 특별재난지역을 추가 지정하겠다고 밝혔다"며 "신속한 조사로 단양을 특별재난지역 지정하라"고 요구했다.

정부는 지난 7일 경기 안성시, 강원 철원군, 충북 충주시, 제천시, 음성군, 충남 천안시, 아산시 7곳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충북도는 수해가 큰 단양군과 진천군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해달라고 건의했으나 제외됐다.

충북도는 피해 조사를 마친 뒤 단양군과 진천군의 특별재난지역 지정을 재신청할 계획이다.

p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