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보관창고 침수에 농약 유출 '둥둥'…지자체, 피해 조사

송고시간2020-08-10 10:24

댓글

광주 서구 서창동 일대 유막과 심한 악취, 긴급 방제작업

흡착포 방제작업 하는 서구 관계자
흡착포 방제작업 하는 서구 관계자

[광주 서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폭우로 인한 침수 피해가 발생한 광주 서구 서창동 인근에서 농약이 유출돼 지자체가 대책 마련에 나섰다.

10일 광주 서구 등에 따르면 지난 8일 집중호우가 쏟아지며 서창동 일대가 침수 피해를 보았다.

농약을 보관하고 있던 창고 등도 함께 침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살충제와 제초제가 들어있는 농약통에서 잔여물이 흘러나온 것으로 서구는 추정하고 있다.

농약은 불어난 물에 곳곳으로 흘러 다니며 유막과 함께 심한 악취가 발생했다.

일부 주민들은 피부 질환 등 피해를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구는 신고를 받고 즉각 긴급 방제작업에 나섰다.

농약이 영산강으로 유출되지 않도록 오일펜스 2단을 설치하고 흡착포로 방재 작업을 실시했다.

또 시료를 채취해 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에 오염도 검사를 의뢰하고 수질오염 행위 의심 사업장에 대해 조사를 할 계획이다.

in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