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빌 게이츠 미 코로나19 검사 또 비판 "쓰레기"

송고시간2020-08-10 10:56

댓글
빌 게이츠
빌 게이츠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인 빌 게이츠가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진단 속도가 여전히 느리고 공정한 접근성도 부족하다면서 강하게 비판했다.

게이츠는 9일(현지시간) 미 CNN 방송의 '퍼리드 저카리아의 GPS'에 출연해 미국 내 코로나19가 유럽과 달리 가파르게 재확산한 이유를 질문받고서 전국적인 봉쇄 조치가 엄격하게 취해지지 않은 점과 미국의 코로나19 검사 진단을 둘러싼 문제점을 들었다.

특히 "정부가 뛰어나다고 말하기를 원하기 때문에 진단 검사를 개선할 수 없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게이츠는 8일 미 IT전문 잡지 와이어드와 인터뷰에서는 검사 진단의 속도가 충분히 빠르지 않은 것과 관련해 "대부분의 검사가 완전히 쓰레기"라고 표현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코로나 19 검사 진단의 속도에 따라 대가를 차등화해야 한다며 이번 인터뷰 내용과 비슷한 주장을 펼쳤다.

그는 이번 CNN 방송 인터뷰에서 백신과 치료법이 개발되면 미국이 내년 말까지는 코로나19 대유행을 벗어날 것이라는 기존 전망도 재확인했다.

ev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