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양평 전원주택서 무너진 토사 대안교육시설 덮쳐…인명피해 없어

송고시간2020-08-10 11:34

댓글

(양평=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10일 오전 7시 50분께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의 전원주택 단지에서 무너져 내린 토사가 20m 아래에 있는 대안교육시설 건물을 덮쳤다.

무너진 교육시설 건물
무너진 교육시설 건물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사고로 교육시설 내 목조건물 2채와 컨테이너 1동 등이 토사에 깔려 파손됐으나 당시 건물이 비어 있던 상태라 인명피해는 없었다.

해당 시설은 개인이 교육청의 승인을 받지 않고 대안학교와 유사한 방식으로 운영하는 교육시설로, 20여 명이 재학 중이나 이날에는 수업 일정이 없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토사가 흘러내린 전원주택 단지 주민들에게는 2차 사고 방지를 위한 대피명령이 내려졌고, 현재 무너진 부분에 대한 응급 보강공사가 진행 중이다.

소방당국은 계속된 비로 지반이 약해져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토사 무너진 전원주택
토사 무너진 전원주택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to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