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 주요도로 곳곳 통제로 퇴근길 혼잡 우려…"대중교통 이용"

송고시간2020-08-10 17:58

댓글
퇴근길 교통 정체
퇴근길 교통 정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집중 호우로 월요일인 10일 저녁 서울 주요 도로 곳곳의 차량 통행이 통제돼 퇴근길 정체가 예상된다.

서울시와 경찰 등에 따르면 오후 5시 30분 현재 올림픽대로는 하남방향 성산대교 남단에서 양화대교 남단 방향이 물고임으로 부분 통제되고 있다.

내부순환로도 성산램프∼연희램프 구간 성수JC 방향이 부분 통제됐고 양평로 30길은 성산대교 남단 옆에서 양평나들목까지 양방향 통행이 불가능하다.

당산로 52길 당산철도 남단∼당산지하차도와 증산교 하부도로 역시 양방향차량 통행이 통제되고 있다.

개화육갑문과 잠수교는 일주일 넘게 통행이 제한되고 있다.

잠수교 수위는 현재 7.41m로 보행자 통행 제한(5.5m 이상)과 차량 통행 제한(6.2m 이상) 기준보다 크게 높은 상태다.

한강 수위에 영향을 미치는 상류 댐이 방류를 계속하고 있어 11일 아침까지 서울 주요 도로 통제가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한강 본류 수위에 가장 크게 영향을 미치는 팔당댐은 현재 초당 약 6천100t을 쏟아내고 있다.

한강홍수통제소 관계자는 "현재 팔당댐 방류량은 평소 비가 오지 않을 때와 비교해 50배 많은 수준"이라며 "다만 방류량이 내일(11일) 오전까지 현 수준으로 유지되거나 줄어들 것으로 예상돼 한강 수위가 크게 높아지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호우경보가 해제됨에 따라 오늘 퇴근길에는 지하철과 버스 증차를 하지 않는다"며 "다만 아직 일부 도로가 통제되고 있으니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바란다"고 시민들에게 당부했다.

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