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립중앙박물관, 외국인 관람객 흥미 높이는 '원더카트' 운영

송고시간2020-08-11 10:23

댓글
국립중앙박물관 '뮤지엄 원더 카트'
국립중앙박물관 '뮤지엄 원더 카트'

[국립중앙박물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국립중앙박물관은 전시 관람 행사에서 외국인 방문객의 흥미를 끌고자 카트를 활용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뮤지엄 원더 카트'로 명명된 프로그램은 박물관 및 전시를 안내하고, 복제품을 활용한 소장품을 소개한다. 박물관을 자주 찾는 외국인을 위한 셀프 가이드 보물찾기도 제공한다.

특히 '감정'(Feeling), '미스터리 전시품'(Mystery object), '올드 앤 뉴'(Old&New), '나는 누구일까요'(Who AM I) 등 활동 카드 4종을 비치해 관람객이 관련 유물을 스스로 찾아다니며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그림 퍼즐 맞추기
그림 퍼즐 맞추기

[국립중앙박물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내년 5월까지 진행되는 '손뼉치며 감탄하네: 김홍도의 풍속도첩' 전시와 관련해 그림 퍼즐 맞추기를 준비했으며, 작품을 자세히 감상할 기회가 주어진다.

원더 카트 프로그램은 12월 18일까지 매주 화∼금요일 오후 1시 30부터 2시간 동안 전시실 1∼3층 로비에서 영어로 운영된다.

또 박물관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도 경험을 공유할 수 있도록 '버추얼 뮤지엄 원더 카트'를 매월 1회 유튜브 등 온라인에서 생중계한다.

dkl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