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경북 낮 최고 35도…오후 들어 내륙 곳곳 소나기

송고시간2020-08-12 06:48

댓글
계곡 찾은 피서객들
계곡 찾은 피서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12일 대구·경북은 낮 기온이 35도까지 오르는 무더운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내륙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6시 기준 아침 최저 기온은 대구 24.7도, 안동 23.6도, 구미 23.6도 등이다.

특히 포항과 칠곡 2곳에서는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아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가 이어졌다.

낮 최고기온은 29∼35도 분포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현재 대구와 경북 경산에는 폭염경보가, 문경·청도·경주·포항·영덕·청송·의성·안동·예천·상주·김천·칠곡·성주·고령·군위·영천·구미·울진 평지에는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소나기는 오후 들어 대구와 상주·영주 등 경북내륙에 20~80㎜가량 내리겠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국지적으로 매우 강한 비가 내리면서 짧은 시간에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su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