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조원 "재혼 사실무근…오보로 가정파탄 지경"

송고시간2020-08-12 18:00

댓글

'뒤끝' 비판엔 "사실관계 달라…자세히 해명해선 안되는 위치"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다주택 처분 논란이 이어진 가운데 사퇴한 김조원 전 청와대 민정수석은 12일 자신을 두고 '가정사가 있다', '재혼했다'는 정치권의 발언에 대해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김 전 수석은 이날 연합뉴스에 "저와 관련해 보도되는 재혼 등은 사실과 너무도 다르다"며 "오보로 가정파탄 지경"이라는 입장을 전해왔다.

그는 자신의 사퇴 과정을 두고 '뒤끝'이라는 비판이 나온 데 대해선 "역시 사실관계가 다르다"고 말했다. 다만 자세한 경위에 대해선 "해명할 수도, 해서도 안 되는 위치"라고만 답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은 전날 KBS 1TV에 출연해 "주택 두 채를 갖고 있다고 하는데, 여러 가지 공개가 안 되는 가정사가 있다"며 "인신공격하면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전 수석과 군대 동기인 미래통합당 박성중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나와 "부인하고 관계가, 재혼도 했고 여러 가지 문제들이 있다"고 했다.

김조원 전 청와대 민정수석
김조원 전 청와대 민정수석

[연합뉴스 자료사진]

zhe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