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 오늘 코로나19 확진자 21명…누계 1천730명

송고시간2020-08-12 18:37

댓글
문 닫은 롯데리아 서울역점
문 닫은 롯데리아 서울역점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12일 오후 롯데리아 서울역점에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임시 휴점 안내문이 붙어 있다. 이날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 6일 광진구에서 모임을 가진 롯데리아 시내 지점 점장 등을 포함한 직원 19명 중 9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2020.8.12 xyz@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시는 12일 오후 6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누계가 1천730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이날 0시보다 21명 늘어난 수치다.

이날 서울시 신규확진자 중 5명은 롯데리아 직원 모임 관련이었다. 이에 따라 이 집단감염의 서울 발생 확진자 누계는 8명으로 늘었다.

나머지 추가 확진자 16명의 감염 추정 경로는 해외접촉 관련 1명, 타시도 확진자 접촉자 3명, 기타 6명, 미상 6명이다.

dad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