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기 김포서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교인 확진

송고시간2020-08-13 06:20

댓글
코로나19 선별진료소 (CG)
코로나19 선별진료소 (CG)

[연합뉴스TV 제공]

(김포=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경기도 김포시는 풍무동에 거주하는 20대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앞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서울시 성북구 장위동 사랑제일교회 교인으로 파악됐다.

이 교회에는 이달 2일 양성 판정을 받은 서울 동대문구 거주 확진자가 지난달 27∼28일 방문한 것으로 조사됐다.

방역당국은 A씨의 거주지 일대를 소독하고 이 환자의 이동 경로와 접촉자를 파악하기 위한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김포시가 관리하는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이날 현재 67명으로 늘었다.

chams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