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비 그치니 찜통더위…강릉·양양 열대야

송고시간2020-08-13 06:57

댓글
밤바다 찾은 피서객
밤바다 찾은 피서객

[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밤사이 강원 동해안에 열대야가 나타나 시민들이 밤잠을 설쳤다.

13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까지 최저기온은 강릉 28.7도, 양양 27.2도를 기록했다.

열대야는 전날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9시 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유지되는 현상이다.

이날 낮 기온은 내륙 28∼30도, 산지 27∼29도, 동해안 30∼33도 분포를 보이겠다.

영서 지역에는 오전부터 밤사이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20∼60㎜다.

강원기상청은 "15일까지 낮 기온이 30도 이상 오르는 곳이 있겠고 동해안은 33도 넘게 올라 매우 덥겠으니 건강관리와 농·축산업 등에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conany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