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울산 노래방서 업주 등 50대 남녀 3명 숨져(종합)

송고시간2020-08-13 17:01

댓글

다툼으로 갈등…용의자가 남녀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 끊은 듯

울산 남부경찰서
울산 남부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13일 새벽 시간대 울산의 한 노래방에서 50대 남녀 3명이 쓰러진 채 발견,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모두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울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 50분께 남구 한 노래방에서 업주인 50대 여성 A씨와 50대 남성 B씨와 C씨가 쓰러진 채 발견됐다.

이중 B씨는 노래방 밖 건물 계단에서, A씨와 C씨는 노래방 안에서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었다.

이들은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A씨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사 결과 C씨가 흉기로 A씨 등 2명을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다.

이들은 서로 아는 사이로, 얼마 전 다툼으로 인해 갈등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경찰 관계자는 "사망자들의 관계나 범행 동기 등에 대해서는 현재 수사 중이라 일체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와 유족 진술 등을 토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yongt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