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통합당 '4연임 금지' 추진…정강정책 1호는 기본소득

송고시간2020-08-13 09:41

댓글
현안 답변하는 김종인
현안 답변하는 김종인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 1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부동산ㆍ수해 등 현안 관련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미래통합당이 새 정강·정책 초안의 첫 조항에 '기본소득'을 명시했다.

통합당 김병민 정강정책개정특위 위원장은 13일 CBS 라디오에 출연해 "누구나 누리는 선택의 기회로서의 기본소득이 제일 첫 번째로 명기됐다"고 밝혔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취임 후 첫 번째로 던진 화두가 '한국형 기본소득'이다.

김병민 위원장은 "4차 산업혁명 이후에 다가올 미래와 사라지는 노동의 일자리, 그런 측면에서 소득의 감소를 반드시 해결해야 한다는 의지를 가지고 앞으로 나아가려는 모습을 적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강·정책에는 정치권에서 논란이 됐던 국회의원 4연임 금지 조항도 포함됐다. 지방의회 청년 의무공천, 주요 선거의 피선거권 연령 18세로 인하 등과 함께 법제화를 추진한다고 명시했다.

김병민 위원장은 이 조항에 대해 "특위가 만든 초안에는 확정해서 넣었다"며 "김종인 위원장은 당내 여러 이해관계자가 있기 때문에 일방적으로 확정하기보다는 의견을 들을 수 있는 통로를 열어놓으라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따라서 4연임 제한은 의원총회와 전국위원회 등을 거쳐 최종안에 포함될지 여부가 정해질 전망이다.

통합당은 이날 비대위 보고 이후 정강·정책 초안을 공개할 예정이다.

cho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