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일본 코로나 신규확진 나흘만에 1천명 넘어…사망자 급증

송고시간2020-08-14 05:31

댓글

도쿄 병상 사용률 70%…부족 사태 재발 가능성

코로나19 환자 이송하는 일본 당국자
코로나19 환자 이송하는 일본 당국자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13일 하루 동안 1천176명이 새로 확인됐다고 현지 공영방송 NHK가 14일 보도했다.

일본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10∼12일 사흘 동안 1천명 미만에 머물다 나흘 만에 다시 1천명을 웃돌았다.

사망자는 11명 늘어 1천90명이 됐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는 도쿄도(東京都) 206명, 오사카부(大阪府) 177명, 가나가와(神奈川)현 123명, 아이치(愛知)현 109명, 오키나와(沖繩)현 97명을 기록하는 등 수도권은 물론 지방에서도 감염 확산이 심각했다.

오키나와는 인구당 감염자가 전국 47개 도도부현(都道府縣·광역자치단체) 중 최고 수준을 기록했으며 애초 15일까지로 예정했던 자체 긴급사태를 29일까지로 2주 연장했다.

(도쿄 AP=연합뉴스) 12일 일본 도쿄도(東京都) 중심가에서 양산을 쓴 사람들이 이동하고 있다.

(도쿄 AP=연합뉴스) 12일 일본 도쿄도(東京都) 중심가에서 양산을 쓴 사람들이 이동하고 있다.

일본에서는 이달 들어 사망자 증가 속도도 빨라졌다.

아사히(朝日)신문의 집계에 의하면 지난달 한 달 동안 사망자는 39명인데 이달 1∼13일 오후 9시까지 공표된 사망자는 64명으로 훨씬 많았다.

확진자가 증가함에 따라 병상 부족 문제가 재발할 조짐을 보인다.

코로나19 감염 확산 상황을 분석하는 '도쿄도(東京都) 모니터링 회의'는 도쿄의 코로나 병상 사용률이 약 70%에 달했다며 '병상을 확보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전날 내놓았다고 도쿄신문이 전했다.

sewonl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