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유력 건설사주 등 상대 '60억대 사기' 잠적한 50대 여성 체포(종합)

송고시간2020-08-14 08:49

댓글
광주 서부경찰서
광주 서부경찰서

[연합뉴스TV 캡처]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지역 재력가 등을 상대로 60억원대 사기 행각을 벌이고 잠적한 50대 여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A씨를 체포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지역을 기반으로 한 유력 건설사주 일가에 부지 매입비 명목으로 40여억원을 가로챈 혐의다.

또 다른 인사에게 빌린 수억 원을 갚지 않거나 공동투자 명목으로 받은 돈을 투자하지 않는 등의 혐의도 받는다.

이렇게 A씨의 사기 행각은 경찰에 고소된 것만 3건, 60억원대에 이르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채업으로 돈을 번 A씨는 아파트 건설 사업에 직접 투자하거나 투자자를 모아 대규모 투자를 하는 투자·알선업자로 성장했다.

특히 대학에서 열리는 최고 경영자 과정 등을 수강하며 지역 경제인은 물론 교수, 의사 등 유력가들과 쌓은 인맥을 활용해 투자·알선사업을 한 것으로 알려진다.

A씨는 자신이 경찰에 피소돼 조사를 받아야 할 처지가 되자 가족과 함께 잠적했다.

경찰은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2달 넘게 행적을 추적하다 전날 전북 부안군 한 휴양시설에서 A씨를 붙잡았다.

in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