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파주 3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 확진…원생·직원 검사(종합)

송고시간2020-08-14 17:11

댓글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 파주시는 금촌2동에 거주하는 3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 A씨(파주시 28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국내 유행 코로나19 바이러스 그룹 (PG)
국내 유행 코로나19 바이러스 그룹 (PG)

[김민아 제작] 일러스트

A씨는 운정동의 한 어린이집 보육교사로 근무 중이다.

11일부터 감기 증상이 있던 A씨는 13일 파주시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파주시는 A씨 접촉자와 이동 동선 등 역학 조사를 벌이고 있다.

A씨가 근무하는 어린이집은 교사 등 직원 12명이며 지난 13일까지 41명(정원 53명)의 원생이 등원한 것으로 파악됐다.

파주시는 이날 보육교사 확진으로 원생을 어린이집에 보내지 않도록 했으며 방역을 마친뒤 원생과 교직원들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결과는 15일께 나올 예정으로 알려졌다.

n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