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靑 "신임 차관급 9명 모두 1주택자…주거정의 고려한 뉴노멀"

송고시간2020-08-14 15:12

댓글

"靑 비서관급 이상 '다주택자 제로' 상황도 곧 올 것"

차관급 9명 인사
차관급 9명 인사

[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설승은 기자 =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새로 임명한 차관급 인사 9명이 모두 1주택자라고 밝혔다.

8명은 애초부터 1주택자였고, 1명은 2주택자 신분이었으나 지난 6일 한 채를 처분했다는 것이 청와대의 설명이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이런 소식을 전하고 "고위공직자들이 주거정의가 실현되도록 솔선수범해야 한다는 국민의 보편적 인식을 고려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래픽] 신임 차관급 인사 프로필
[그래픽] 신임 차관급 인사 프로필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외교부 제1차관에 최종건 청와대 국가안보실 평화기획비서관을 내정하는 등 9개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0eun@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이와 관련해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청와대뿐 아니라 정부 부처 인사에 있어서도 1주택자 발탁이 뉴노멀이 되고 있다"는 언급도 했다.

이 관계자는 기자들을 만나 "지난해 12월만 해도 청와대 비서관급 이상 다주택자가 20명이었지만, 현재는 2명뿐"이라며 "이 2명도 처분을 위해 노력 중이며, 곧 다주택자가 제로인 상황도 올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이 관계자는 "인사에서 가장 우선시한 것은 물론 능력"이라고 설명했다.

강 대변인 역시 "오늘 발표된 인사들은 업무역량을 중심으로 발탁된 분들"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외교부 1차관으로 발탁된 최종건 청와대 국가안보실 평화기획비서관의 경우 그동안 사의설이 계속 불거져 왔다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다만 청와대 측은 "최 비서관이 사의설에 대해서는 사실무근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이번 인선은 사의설과는 관계가 없다"고 설명했다.

hysu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