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산서도 의료인 2천명 참석 궐기대회…"불통정책 철회하라"

송고시간2020-08-14 15:47

댓글
한자리에 모인 의사와 의대생들
한자리에 모인 의사와 의대생들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4일 오후 부산시청 앞에서 열린 4대 악 의료정책 저지를 위한 전국의사 총파업 부울경 궐기대회에서 참가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0.8.14 handbrother@yna.co.kr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손형주 기자 = 의사단체가 의과대학 정원 증원 등 정부 의료정책에 반대하며 14일 전국적인 집단휴진에 나선 가운데 부산·울산·경남지역 의사들도 궐기대회를 열고 정책 철회를 촉구했다.

부울경 의사회와 이 지역 전공의협회 등은 이날 오후 부산시청 앞에서 '4대 악 의료정책 저지를 위한 부울경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주최 측 추산 2천명 이상이 모인 가운데 열린 궐기대회는 국민의례, 지역별 의사회 대표 대회사와 전공의 대표 대회사, 대정부 요구사항 낭독, 구호 제창 등 순으로 진행됐다.

맑은 하늘 아래 검은 우산 쓴 의사들
맑은 하늘 아래 검은 우산 쓴 의사들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4일 오후 부산시청 앞에서 열린 4대 악 의료정책 저지를 위한 전국의사 총파업 부울경 궐기대회에서 참가자들이 어두운 의료계 현실을 보여주기 위해 검은 우산을 펼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20.8.14 handbrother@yna.co.kr

이들은 어두운 의료계 현실을 보여주기 위해 검은 우산을 펼치는 퍼포먼스를 하며 정부를 규탄했다.

궐기대회 참석자들은 "현장 의견 무시하는 불통정책 철회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부산시청 앞에서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앞까지 행진했다.

부산시는 이날 하루 동네병의원(의원급 의료기관) 2천394곳 중 1천곳 이상이 휴진한 것으로 파악했다.

pitbull@yna.co.kr, handbrother@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