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사랑제일교회발 코로나19 강원도로 번져…춘천 3명 확진(종합)

송고시간2020-08-14 22:22

댓글

1명은 교회 출석, 2명은 교회 확진자와 접촉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강원도까지 번졌다.

14일 춘천시 보건당국에 따르면 사랑제일교회에 다녀온 여성 A씨와 해당 교회 확진자와 접촉한 부부 B, C씨 등 3명이 14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9일 해당 교회에 갔던 것으로 조사됐다.

나머지 2명은 지난 10∼11일 춘천에서 서울 중랑구 46번 확진자에게 감염된 것으로 밝혀졌다.

중랑구 46번 확진자는 B씨의 장모이자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방문자로 지난 1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12일 오후 6시께 용산역에서 ITX를 타고 남춘천역으로 이동했으며 이후에는 자택과 선별진료소를 택시로 오간 것으로 조사됐다.

B, C씨와 중랑구 46번 확진자는 지난 10∼11일 춘천 명동의 닭갈비 식당과 카페, 펜션 등을 자가용으로 다녀간 것으로 확인됐다.

춘천 확진자 3명은 입원 치료를 위해 원주의료원으로 이송 중이다.

시 보건당국은 확진자 자택과 이동 경로를 소독하고 A씨의 부모 등 추가 접촉자를 자가격리하면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A씨의 부모는 15일 오전께 검사 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또 시청 홈페이지와 재난문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확진자 동선을 공개했다.

춘천 지역에는 지난 6월 13일 10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데 이어 이날 3명이 추가돼 전체 확진자가 13명에 이르렀다.

yangd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