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로나 발생한 한화 "신정락 건강 상태 나쁘지 않아…격리 중"

송고시간2020-09-01 12:33

댓글

"정확한 감염 경로는 확인 못해…당국 역학 조사 철저히 협조하겠다"

프로야구 한화 투수 신정락, 코로나19 확진
프로야구 한화 투수 신정락, 코로나19 확진

(서울=연합뉴스) 31일 대전시는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투수 신정락이 지난 29일부터 고열ㆍ근육통ㆍ두통 증세를 보여 검사한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으로 판명됐다고 밝혔다. 방역 당국은 신정락의 최근 동선과 접촉자를 역학조사 하는 한편 가족 2명도 검사할 예정이다. 사진은 지난 4월 한화 청백전 연습경기에 출전한 신정락 모습. 2020.8.31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구단은 3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이드암 투수 신정락(33)의 건강 상태에 관해 "나쁘지 않다"고 밝혔다.

한화 관계자는 1일 통화에서 "신정락은 당국 지침에 따라 격리된 채 회복하고 있다"며 "건강 상태는 나쁘지 않다"고 전했다.

이어 "신정락이 어떤 경로로 코로나19에 감염됐는지는 당국이 조사하고 있다"며 "구단에서는 정확한 경로를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일단 모든 선수단과 직원들은 당국의 지시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정락은 지난달 29일부터 고열·근육통·두통 증세를 보여 31일 검사 결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국내 프로스포츠 선수 중 첫 감염 사례다.

신정락과 접촉한 한화 2군 선수단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아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또 2군에서 올라온 한화 1군 선수 2명과 이들과 밀접 접촉한 또 다른 2명도 음성 결과를 얻었다.

25∼26일 충남 서산에서 한화와 경기한 LG 2군 선수단도 현재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일 퓨처스리그 한화-두산 베어스전과 LG 트윈스-고양 히어로즈(키움)전을 취소했다.

신정락은 LG 2군 선수들과도 접촉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cyc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