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마산만이 한눈에…창원 삼귀해안 산책로 내년 모두 연결

송고시간2020-09-02 08:05

댓글

창원시, 148억 들여 2021년까지 순차 조성·연결

창원 삼귀해안 산책로 조성계획
창원 삼귀해안 산책로 조성계획

[창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원시는 2010년 시작한 삼귀 해안가 산책로 조성공사가 내년에 끝난다고 2일 밝혔다.

마산만을 낀 삼귀해안은 주말이면 수많은 시민이 찾는 창원시민의 대표적 도심 휴식처다.

산책로 전체 길이는 5.8㎞.

국비와 지방비 148억원을 들여 성산구 귀산동 두산중공업 근처에서 시작해 용호마을∼갯마을∼석교마을 해안가를 연결한다.

창원시는 2010년부터 삼귀해안가 산책로 조성사업을 시작했다.

삼귀해안가를 7개 구역으로 나눠 순차적으로 산책로를 깔아 연결했다.

올 상반기까지 산책로 4.8㎞(6개 공구)를 냈다.

이번 달부터 내년 6월 준공을 목표로 마지막 7공구(1㎞) 공사를 시작한다.

창원시는 기존 도로에서 바다 쪽으로 뻗어 나간 구조물을 만든 뒤 나무 데크나 콘크리트를 까는 방법으로 산책로를 만들었다.

삼귀해안 산책로
삼귀해안 산책로

[창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am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