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태국, 100일 만에 발생 코로나19 감염경로 추적에 총력

송고시간2020-09-05 12:08

댓글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태국에서 100일 만에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감염 사례가 나오자 현지 보건 당국이 감염 경로 파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5일 일간 방콕 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최근 해외여행 경험이 없는 37세 남성 교도소 수감자가 지난 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 전까지 태국에서는 지난 5월 26일이후 100일간 지역감염 사례가 나오지 않았다.

지난달 26일 마약 관련 혐의로 수감되기 전까지 이 남성은 방콕 시내 술집 2곳에서 디제이로 활동했고 관광지로 유명한 카오산 로드의 커피숍에서도 일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100일 만에 코로나19 국내감염 발생한 태국
100일 만에 코로나19 국내감염 발생한 태국

[태국 교정국 제공/AP=연합뉴스 자료 사진]

보건 당국은 이 남성의 근무지와 거주지 주변은 물론 재판 및 수감 과정에서 접촉한 589명을 찾아내 격리하고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중이다.

이 가운데 200여명은 음성 판정이 나왔으나 나머지는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당국은 이 남성이 해외 유입 환자는 물론 아직 확인되지 않은 다른 국내 감염자와접촉해 감염됐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이런 가운데 이 남성이 일했던 한 술집과 연관된 20대 라오스 여성이 종적을 감춰 당국이 추적하고 있다.

youngky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