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사찰 불전함 부수고 시줏돈 훔친 30대 징역 1년 4월

송고시간2020-09-18 18:58

댓글
대구 법정
대구 법정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대구지법 형사5단독 이은정 판사는 사찰 불전함을 상습적으로 턴 혐의(특수절도 등)로 기소된 A(38)씨에게 징역 1년 4월을 선고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일당 1명과 함께 지난 7월 20일 충남에 있는 한 사찰에 들어가 불전함을 부순 뒤 안에 있던 200만원을 빼내 달아나는 등 경북과 대전, 충남 등지 사찰 5곳의 불전함에서 850만원을 훔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 판사는 "피고인이 같은 범죄로 여러 차례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데 다시 범행했지만 반성하는 태도를 보이고, 일부 피해자들이 피고인에 대한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등을 종합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leek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