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식약처, 추석앞두고 진통제·감기약 등 표시광고 집중점검

송고시간2020-09-21 09:00

댓글
식약처, 추석앞두고 진통제·감기약 등 표시광고 집중점검 (PG)
식약처, 추석앞두고 진통제·감기약 등 표시광고 집중점검 (PG)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전국 17개 시·도 및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추석을 앞두고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보이는 의약품 등의 표시·광고 사항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고 21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진통제나 감기약 등 사용 빈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의약품, 이른바 '보톡스'로 불리는 보툴리눔 제제와 같은 바이오의약품, 마스크와 외용 소독제 등이다.

식약처는 용기와 포장에 표시된 내용이 적정한지와 인쇄물과 라디오, TV, 신문 및 온라인 광고가 적절하게 이뤄지고 있는지, 허가사항 외 정보를 제공하지는 않는지 등을 살필 예정이다.

점검 기간은 23일부터 29일까지 일주일간이다.

식약처는 "우리 국민이 안심하고 의료제품을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며 "고의적인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업무정지 등의 행정처분과 함께 형사고발 등 엄중히 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jand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