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호트 격리 진천 요양원서 1명 추가 확진…누적 6명으로 늘어

송고시간2020-09-18 19:38

댓글

(진천=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코호트 격리 중인 충북 진천의 노인요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18일 충북도와 진천군에 따르면 이 요양원 입소자 A(80대)씨가 검체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청주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이 요양원은 요양보호사와 입소자 등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지난 15일부터 코호트 격리에 들어갔다.

A씨는 전날 의심 증세를 보여 검체 검사를 했으나 결과가 불분명해 재검사를 받았다.

이 요양원에서는 요양보호사 B(50대)씨가 지난 14일 첫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튿날 60대 입소자와 50대 요양보호사가 양성으로 확인됐다.

B씨는 충남 보령 50대 확진자와 접촉한 뒤 확진 판정을 받은 배우자(60대)씨를 통해 감염됐다.

이후 코호트 격리 중 요양원에서 지난 17일 80대 입소자와 60대 요양보호사의 추가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이로써 이 요양원에서 발생한 확진자는 총 6명으로 늘었다.

충북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55명이다.

jeonc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