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긴 장마에 배추값 2배로…롯데마트, '안반데기 배추' 할인판매

송고시간2020-09-21 06:00

댓글
안반데기 배추밭
안반데기 배추밭

[롯데마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긴 장마와 잇따른 태풍으로 채소 작황이 부진하면서 고랭지 배추 가격이 지난해 이맘때보다 두 배 이상으로 급등했다.

21일 롯데마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농산물유통정보 사이트(KAMIS)에 따르면 지난 18일 기준 상(上)품 고랭지 배추의 가격은 포기당 1만1천600원으로, 지난해 9월 18일 전후 4~5일의 평균 가격인 5천485원과 비교해 111.5% 증가했다.

이상 기후로 강수량이 증가하고 일조량이 줄면서 평년 기준 9포기였던 고랭지 배추의 평당 생산수율(원재료 투입량에 대한 제품 생산량 비율)은 올해 5~6포기로 감소했다.

이에 따라 롯데마트는 오는 27일까지 농산물 가격 안정을 위해 안반데기 배추 70t을 시세보다 30%가량 저렴한 포기당 7천원대에 판매한다.

안반데기 배추는 대관령 인근 해발 1천100m의 고랭지 채소 단지인 '안반데기'에서 수확한 고랭지 배추로, 찬바람을 맞고 자라 속이 꽉 차고 식감이 아삭하다고 롯데마트는 설명했다.

ydh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