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문화재청, 내년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 23건 선정

송고시간2020-09-21 10:14

댓글

수원 화성 등 세계유산 20건·기록유산 3건 포함

전북 익산의 '세계유산 백제왕궁 천년별밤 캠프'
전북 익산의 '세계유산 백제왕궁 천년별밤 캠프'

[문화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문화재청은 내년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으로 총 23건을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은 세계유산 및 세계기록유산의 가치를 국민과 공유하고, 세계유산 문화 상품화를 통한 부가가치 향상을 위해 올해부터 시작한 사업이다. 올해는 13건의 프로그램을 선정해 운영하고 있다.

내년에는 세계유산 20건과 세계기록유산 3건을 활용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전북 익산의 '세계유산 백제왕궁 천년별밤 캠프', '수원 화성 낭만소풍',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을 활용한 '세계자연유산 미래 양성 프로그램' 등 올해 포함된 13건이 다시 반영됐다. '부산 조선통신사 역사기행', '공주 조선통신사기록물', '안동 한국의 유교책판' 등 세계기록유산 관련 3건을 포함한 10건이 새로 추가됐다.

코로나19를 고려해 위치 기반 앱을 활용해 과제를 수행하는 공주 공산성의 '백투더(Back to the) 백제: 웅진탐험대', 증강현실(AR)로 통도사를 체험하는 '빅게임 통도사' 등 비대면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dkl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