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추석연휴 인천여객선 30일 가장 붐빌 듯…이용객 14%↓ 예상

송고시간2020-09-21 10:11

댓글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 귀성객 행렬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 귀성객 행렬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올해 추석 연휴 인천과 섬 지역을 연결하는 연안여객선 이용객이 추석 전날인 이달 30일 가장 많을 것으로 예상됐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올해 추석 전후 6일간 총 5만7천600명이 인천 연안여객선을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작년 추석 연휴 5일간 이용객 6만6천983명보다 14.1% 감소한 수준이다.

인천해수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요 감소와 정부의 이동 자제 권고 등의 영향으로 이용객이 작년보다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다.

귀성객들은 이달 29일 3천950명을 시작으로, 30일 1만1천950명, 10월 1일 1만1천700명, 2일 1만1천300명, 3일 9천100명, 4일 9천600명이 여객선을 탈 전망이다.

인천해수청은 이 기간 주요 항로의 운항 횟수를 124회 늘려 귀성객 수요에 대비하기로 했다.

또 인천해양경찰서, 운항관리센터 등 관계기관과 협조해 비상사태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방침이다.

s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