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숭실대 논술고사 일산 킨텍스서…방역 고려해 거리 확보

송고시간2020-09-21 10:14

댓글
숭실대학교
숭실대학교

[숭실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주현 기자 = 숭실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관리를 위해 2021학년도 입시 논술고사를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응시자들 사이의 물리적 간격을 확보하고 안전한 고사장 환경을 조성하려는 것이다. 숭실대가 교내가 아닌 외부에서 논술고사를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숭실대는 코로나19 방역을 고려해 12월 5일 하루에 치르려던 논술고사를 12월 4일과 5일 이틀로 나눠 치르기로 일정을 변경했다.

이에 따라 인문·경상 계열 응시자는 12월 4일에, 자연과학대·IT대·공대 응시자는 12월 5일에 논술고사를 본다.

숭실대 관계자는 "고사장 입실 전 여러 단계의 방역 절차가 마련돼 있어 수험생들은 시간 여유를 두고 도착해야 한다"고 당부하고 "안전한 고사장 환경 조성을 위해 별도의 학부모 대기 공간은 마련되지 않는다"고 안내했다.

viva5@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