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국, 베이징ㆍ후난ㆍ안후이에 자유무역시범구 추가 설치

송고시간2020-09-21 15:18

댓글

국무원 발표…저장성 저우산 자유무역시범구는 확대하기로

(서울=연합뉴스) 정재용 기자 = 중국 정부는 수도 베이징(北京)을 비롯해 남부 후난(湖南)성, 동부 안후이(安徽)성 등 3곳에 자유무역시범구를 추가로 설치하기로 했다.

중국 국무원은 21일 통지문을 통해 이같은 내용의 정책을 발표했다고 신화망(新華網), 인민망(人民網) 등 중국 언론매체와 영국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경제 간담회 주재하는 시진핑 중국 주석
경제 간담회 주재하는 시진핑 중국 주석

(베이징 신화=연합뉴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 8월 24일 베이징에서 경제ㆍ사회공작 간담회를 주재하고 있다. jsmoon@yna.co.kr

국무원은 또 저장(浙江)성 저우산(舟山) 자유무역시범구를 확대하기로 결정했다.

국무원은 확대되는 저우산 자유무역시범구에는 에너지 및 농산물 비축기지를 건설하도록 지침을 내렸다.

자유무역시범구는 자유로운 물류, 유통, 무역 활동이 보장될 수 있도록 상품에 대한 관세와 부가세가 면세되는 경제특구를 의미한다.

중국 정부는 2013년 상하이(上海)에 첫 자유무역시범구를 지정한 이후 외국인 투자를 유치하고 무역과 경제발전을 촉진하기 위해 중국 각지에 자유무역시범구를 설치하고 있다.

특히 중국 정부는 미중 무역전쟁과 기술전쟁이 본격화한 2019년 이후 자유무역시범구 지정을 가속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광시(廣西)장족자치구와 허베이(河北)성 등 6곳에 자유무역시범구를 추가로 지정한 바 있다.

jj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