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주 남구 138억원 규모 '동네 생활 인프라' 구축

송고시간2020-09-21 16:15

댓글
광주 남구청
광주 남구청

[연합뉴스TV 제공]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광주 남구는 주민 생활 편의시설을 확충해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138억원 규모의 '동네 생활 인프라'를 구축한다고 21일 밝혔다.

국무조정실이 주관하는 내년도 생활 SOC 복합화 사업과 단일화 사업 분야에서 모두 6건이 선정돼 국·시비를 지원받는다.

생활 SOC 복합화 사업은 방림동과 사직동에 생활문화센터를 조성하는 것으로 각각 8억2천900만원과 16억4천만원이 투입된다.

방림 생활문화센터는 방림1동 행정복지센터 맞은편에 있는 옛 행복학습센터를 철거하고 지상 2층 규모로 신축된다.

여기엔 주민들을 위한 커뮤니티 공간과 동아리 연습실 등 다양한 문화 공간이 조성된다.

통기타 거리 인근에 조성되는 사직골 생활문화센터는 예술촌 마을의 특성을 살려 필로티 형태로 건축된다.

지상 1층에는 차량 20대를 수용하는 주차장이 마련되고 지상 2층은 주민과 지역 예술인들의 공연과 전시 활동이 가능한 공간이 조성된다.

생활 SOC 단일화 사업으로는 진월동 복합운동장 조성 사업이 추진된다.

86억여원을 투입해 축구장을 비롯한 각종 생활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한다.

또 주월동에는 무등시장 주차장 건물을 증축해 생활문화센터를 조성하고 월산동에는 작은 도서관을 만든다.

남구 관계자는 "관내 곳곳에 다양한 생활 SOC를 구축해 남구 주민 모두가 윤택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in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