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나이스신평 "LG화학 기업분할, 신용도 영향 중립적"

송고시간2020-09-22 14:29

댓글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나이스신용평가는 22일 LG화학의 전지사업 부문 분할 계획이 기업 신용도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평가했다.

이재윤 나이스신용평가 수석연구원은 이날 보고서에서 "전지사업 부문 분할이 LG화학의 신용도에 미치는 영향은 중립적"이라고 판단했다.

보고서는 "전지사업 부문 분할의 경우 물적 분할 형태로, LG화학 연결 실체의 사업 및 재무위험 변동 가능성이 제한적인 수준"이라고 판단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기업 분할 전 채무와 관련해 법에 따라 존속회사와 신설회사가 연대해 변제할 책임을 부담해야 하는 점도 고려했다고 보고서는 설명했다.

한편 보고서는 물적 분할로 탄생하는 전지사업 부문 자회사 'LG에너지솔루션(가칭)'가 상장 후 유상증자를 원활히 추진할 경우 신규 자본투자에 따른 재무 부담을 경감해 줄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보고서는 "LG에너지솔루션의 경우 물적 분할 이후 기업공개를 추진할 계획"이라며 "이 과정에서 신주발행 등을 통한 자금 조달 가능성이 존재한다"고 소개했다.

이어 "중기적으로 생산능력 강화를 위한 대규모 자금부담이 상존하는 점을 고려하면 기업공개 및 유상증자가 원활히 진행될 경우 투자에 따른 자금부담을 상당 수준 완화해줄 가능성이 존재한다"고 판단했다.

서울 여의도 LG 트윈타워 앞 로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 여의도 LG 트윈타워 앞 로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p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