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러시아, 자체 개발 코로나19 세번째 백신 임상시험 시작"

송고시간2020-09-22 17:45

댓글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가 자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세번째 백신의 임상시험을 시작한다고 22일(현지시간) 밝혔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보건부는 이날 자국 과학아카데미 산하 추마코프 면역약품연구개발센터가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을 허가했다고 발표했다.

보건부 공보실은 "추마코프 센터 백신의 임상시험이 조만간 (제2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 (중부 도시) 키로프, (시베리아 도시) 노보시비르크스 등의 의료기관들에서 실시될 예정"이라면서 "시험에는 3천명 이상의 자원자가 참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3단계 임상시험(3상)까지를 염두에 둔 수치로 보인다.

공보실은 "시험 참가자들이 백신 접종 뒤 16일 동안 병원에 머물며 건강 상태를 점검받게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추마코프 센터 대표 아이다르 이슈무하메토프는 "임상시험을 올해 11월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러시아가 개발 중인 다른 코로나19 백신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2상 뒤 국가 승인을 받는 일정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앞서 러시아 정부는 지난달 11일 보건부 산하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미생물학 센터'가 개발한 스푸트니크 V 백신을 세계 최초로 공식 승인했다.

스푸트니크 V는 그러나 통상적인 백신 개발 절차와 달리 3상을 건너뛴 채 1, 2상 뒤 국가 승인을 받으면서 효능과 안정성에 대한 우려를 불러일으켰다.

스푸트니크 V에 뒤이어 시베리아 노보시비르스크 소재 국립 바이러스·생명공학 연구센터 '벡토르'가 개발 중인 백신도 현재 2상 시험 단계를 밟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타스=연합뉴스 자료사진]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타스=연합뉴스 자료사진]

cjyo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