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태년-주호영, 추경안 합의 후 뒤풀이 만찬 회동

송고시간2020-09-22 23:23

댓글

"추경안 통과 고맙다", "원만한 합의 다행" 덕담 오가

합의문 서명하는 여야 원내대표
합의문 서명하는 여야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왼쪽)와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22일 국회에서 2020년도 제4차 추가경정예산안 합의사항 발표에서 합의문에 서명하고 있다. 2020.9.22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강민경 기자 = 4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 막판 합의를 이끈 여야 원내대표가 22일 본회의 직전 비공개로 만나 '깜짝 뒤풀이'를 함께 했다.

정치권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와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저녁 서울 여의도 모처에서 만찬 회동을 했다. 민주당 김영진·국민의힘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 등 일부 원내부대표단도 동석했다.

추경안 처리를 위한 예결위와 본회의를 앞두고 전격 성사된 이번 만남은 국민의힘 원내지도부가 먼저 제안했고, 민주당 측이 식사 비용을 결제했다고 한다.

참석자들은 소고기 메뉴에 막걸리와 맥주 등 반주를 곁들여 식사와 담소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회동 자리에서 김 원내대표는 "추경안 통과에 고맙다"는 취지로 인사했고, 주 원내대표는 "원만하게 합의가 이뤄져 다행"이라며 화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민주당 관계자는 "추경안 합의에 이른 데 대한 덕담이 주를 이뤘고, 다른 현안은 일절 언급되지 않았다"며 "양당 원내대표단이 서로 고향과 지역구를 소개하는 등 회포를 푸는 자리였다"고 전했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서로 힘겨운 협상이었는데, 특히 여당 원내대표의 역할이 컸던 것 같다"며 "그런 분위기 속에서 본회의를 앞두고 한 끼 식사를 함께한 것"이라고 말했다.

d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