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교체카드로 분위기 바꾼 맨유, 루턴 타운 꺾고 리그컵 16강 진출(종합)

송고시간2020-09-23 09:41

댓글

4부 팀 뉴포트 카운티, 2부 왓퍼드에 3-1 승리

후안 마타 득점 후 기뻐하는 맨유 선수들
후안 마타 득점 후 기뻐하는 맨유 선수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챔피언십(2부) 소속 루턴 타운을 꺾고 카라바오컵(리그컵)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맨유는 23일(한국시간) 영국 루턴의 케닐워스 로드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 2020-2021 카라바오컵 3라운드에서 후안 마타의 페널티킥 결승골을 시작으로 후반 교체 투입된 마커스 래시퍼드, 메이슨 그린우드의 릴레이 득점포에 힘입어 3-0으로 이겼다.

20일 프리미어리그 첫 경기에서 크리스털 팰리스에 1-3으로 완패했던 맨유는 이날 새로운 라인업을 마련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은 지난 주말 경기 나온 스쿼드에서 주장 해리 매과이어를 뺀 10명을 바꿔 선발로 내보냈다.

골키퍼 딘 헨더슨과 새롭게 팀에 합류한 도니 판더베이크가 맨유의 공식전에서 첫 선발 출전 기회를 얻었다.

전반은 다소 답답하게 흘러갔다.

마타가 전반 3분과 13분 두 차례 슈팅을 시도했으나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맨유는 전반 44분 페널티킥 기회를 얻었고 키커로 나선 마타가 왼발로 골망을 흔들면서 겨우 리드를 잡았다.

후반에도 맨유는 시원하게 앞서지 못했다. 후반 35분에는 실점 위기를 맞기도 했다.

루턴 타운의 프리킥 상황에서 톰 로키어의 날카로운 헤딩 슛을 헨더슨이 막아냈고, 로키어가 재차 슈팅했지만, 골문 앞을 지킨 맨유 수비수들이 걷어냈다.

후안 마타와 교체되는 마커스 래시퍼드
후안 마타와 교체되는 마커스 래시퍼드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불안한 리드가 이어지자 결국 솔샤르 감독은 후반 33분과 34분 세 장의 교체 카드를 모두 사용했는데, 이 선택이 경기의 분위기를 바꿨다.

판더베이크 자리에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투입됐고, 마타와 오디온 이갈로는 각각 그린우드와 래시퍼드로 교체됐다.

그린우드와 래시퍼드는 그라운드를 밟은 지 10분 만에 추가 골을 합작했다.

후반 43분 그린우드의 패스를 받은 래시퍼드가 페널티 지역 정면으로 쇄도한 뒤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4분 뒤 후반 추가 시간에는 페르난데스와 그린우드가 쐐기 골을 만들어냈다.

페르난데스의 패스를 받은 그린우드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면서 맨유의 승리를 확정했다.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헐 시티 선수들 경기 모습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헐 시티 선수들 경기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리그2(4부) 팀인 뉴포트 카운티는 이번 시즌 2부로 강등된 왓퍼드를 3-1로 누르고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카라바오컵 16강에 올랐다.

1라운드에서도 스완지시티에 1-0으로 승리한 뉴포트는 이날까지 두 차례 2부 팀을 제압하면서 하위 팀의 반란을 이어갔다.

뉴포트는 전반 18분 트리스탄 에이브러햄슨의 페널티킥 선제 골로 앞섰고 10분 뒤 조스 라바디가 추가 골을 작성했다.

왓퍼드가 후반 9분 페널티킥 골로 한 골을 만회했지만, 후반 20분 파드리그 아몬드가 쐐기 골로 뉴포트의 승리를 장식했다.

브렌트퍼드(2부)는 웨스트 브로미치 앨비언(1부)과 2-2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5-4로 승리했다.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과 선수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웨스트햄 유나이티드(1부)는 리그1(3부) 소속의 헐 시티를 5-1로 완파했다.

같은 날 열릴 예정이던 토트넘 홋스퍼와 레이턴 오리엔트의 3라운드 경기는 레이턴 구단에서 다수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취소됐다.

경기 일정이 연기될지, 토트넘이 몰수승으로 4라운드에 진출할지 아직 결정되지 않은 가운데 현지 언론은 '연기' 가능성에 무게를 싣고 있다.

boi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