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못 나가" 남의 원룸서 치킨 시켜 먹던 50대, 유치장 신세

송고시간2020-09-23 09:05

댓글
광주 서부경찰서
광주 서부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남의 원룸 건물 복도에서 치킨을 시켜 먹던 50대 남성이 건물에서 나가는 것을 거부하다 경찰에 체포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주거침입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8시 15분께 광주 서구 한 원룸 건물 통로에서 치킨을 시켜 먹고 소리를 지르는 등 행패를 부린 혐의다.

술에 취해 있던 A씨는 해당 건물에 사는 지인이 문을 열어주지 않자 이러한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 건물에 사는 다른 거주자가 A씨에게 건물 밖으로 나가라고 요구했지만, 오히려 역정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관의 퇴거 명령까지 거부한 A씨는 결국 현행범으로 체포돼 유치장 신세를 지게 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in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