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문대통령, 방역 의료진에도 추석선물…5개 지역 특산물 담아

송고시간2020-09-23 14:14

댓글

"방역·경제 최선 다하겠다…평범한 날들 돌아올 것"

문재인 대통령 추석선물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 추석선물 [청와대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 부부는 추석을 맞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기여한 인사 등에게 선물을 보낼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23일 밝혔다.

이번 선물은 방역현장 의료진과 역학조사관, 집중호우 대응 인력, 각계 원로 및 애국지사, 국가유공자, 민주주의 발전 유공 수훈자, 사회적 배려계층을 포함해 1만 5천여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선물에 동봉한 인사말 편지에서 "평범한 날들이 우리 곁에 꼭 돌아올 것"이라며 "한분 한분을 걱정하며 방역과 재난복구, 민생경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어려운 시기, 이웃을 먼저 생각해주시고 위로하며 격려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우리에게 만남만큼 소중한 것은 없다. 작은 정성을 담아 가족의 건강을 기원한다"고 했다.

올해 추석 선물은 전남 담양의 대잎술, 충북의 홍삼양갱, 강원 원주의 건취나물, 경남 거제의 표고채, 제주의 건고사리 등 5개 지역 특산물로 구성됐다.

청와대는 또 명절을 맞아 농축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지난 1∼14일 비대면 온라인 방식 직거래 장터를 운영했다고 부연했다.

추석 선물과 동봉하는 문재인 대통령 인사말 편지 [청와대 제공]

추석 선물과 동봉하는 문재인 대통령 인사말 편지 [청와대 제공]

hysu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