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황상운, 역도 남자 최중량급 인상·용상·합계 한국 주니어新

송고시간2020-09-23 15:33

댓글
한국 역도 남자 중량급 유망주 황상운
한국 역도 남자 중량급 유망주 황상운

2019년 10월 27일 평양에서 열린 2019 아시아 유소년·주니어 역도선수권 대회가 남자 109㎏급에 출전한 황상운. [사진공동취재단.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한국 역도 중량급 유망주 황상운(20·한국체대)이 남자 최중량급(109㎏ 이상) 한국 주니어기록 기록을 모두 바꿔놨다.

황상운은 23일 경상남도 고성 역도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전국역도경기대회 남자 대학부 최중량급 경기에서 인상 182㎏, 용상 228㎏, 합계 410㎏으로 우승했다.

3개 부문 모두 한국 주니어 기록이다.

황상운은 인상 3차 시기에서 182㎏에 성공하며 이날 첫 번째 한국 주니어 신기록을 세웠다.

국제역도연맹은 2018년 11월 열린 세계역도선수권대회부터 새로운 체급 체계를 만들었고, 세계기준기록을 발표했다.

대한역도연맹도 한국기준기록표를 만들었고, 한국 남자 최중량급 인상 한국기록을 181㎏으로 정했다. 황상운이 182㎏을 들면서, 109㎏ 이상급 한국 주니어 기록 달성자가 탄생했다.

황상운은 용상에서도 228㎏을 들어, 자신이 8월 18일 춘계대학생대회에서 작성한 227㎏을 넘어 한국 주니어 신기록을 세웠다.

합계에서도 8월 18일 자신이 만든 405㎏을 5㎏ 넘어서는 한국 주니어 신기록을 작성했다.

진윤성(25·고양시청)은 남자 일반부 102㎏급에서 인상 171㎏, 용상 210㎏, 합계 381㎏으로 우승했다.

jiks7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