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국 어디나 공짜 데이터 콸콸"…공공와이파이 구축 첫삽

송고시간2020-09-24 10:50

댓글

1만8천개 노후장비 교체·2022년까지 4만곳 와이파이 구축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전국 어디서나 무료로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정부가 오래된 장비를 교체하고 공공장소에 무료 와이파이를 구축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서울 중구 신중부시장에서 인터넷 무선 접속장치(AP)를 최신 무선랜 표준인 '와이파이 6' 장비로 교체했다고 24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이날 신중부시장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전국 5천848곳의 1만8천개 AP를 와이파이 6 장비로 바꾼다.

2022년까지는 공공와이파이 4만1천개를 추가로 구축한다.

올해 10월까지 시내버스 5천100대에 무료 와이파이를 구축해 전국 시내버스에서 무료로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날 시장을 점검한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2022년까지 공공장소 4만1천곳, 내년 상반기까지 19만6천곳 초·중·고 교실에 무료 와이파이를 구축하고 공공와이파이 통합관리센터로 품질 관리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 장관은 "올해 공공와이파이 신규 구축 및 품질고도화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통신사는 공사업체와 협력하며 연내 사업을 완료해달라"고 당부했다.

공공 와이파이 구축 현황 및 향후 계획
공공 와이파이 구축 현황 및 향후 계획

[과기정통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ung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