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청주서 검찰·금감원 사칭 전화금융사기 현금 수거책 검거

송고시간2020-09-23 20:35

댓글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청주 흥덕경찰서는 검찰과 금융감독원 직원을 사칭한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조직의 현금 수거책 A(28)씨를 현행범으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보이스피싱 수거책(PG)
보이스피싱 수거책(PG)

[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A씨는 이날 오후 3시 10분께 흥덕구 오송읍의 한 편의점 인근에서 피해자 B씨를 직접 만나 현금 5천만원을 건네받으려다 잠복 중이던 경찰에 붙잡혔다.

B씨는 "계좌 명의가 도용돼 범죄에 이용되고 있으니 대출받은 돈을 인출해 해당 장소에 있는 금감원 직원에게 전달하라. 범죄 연관성이 없으면 돈은 바로 돌려주겠다"는 보이스피싱 조직의 전화 사기에 속아 A씨에게 돈을 건네려 한 것으로 조사됐다.

B씨는 A씨를 만나러 가면서 탄 택시에서 기사가 보이스피싱을 의심, 경찰에 신고해 피해를 면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 결과 A씨는 이달 중순부터 청주 등 전국을 무대로 10회에 걸쳐 보이스피싱 피해금 약 1억5천만원을 수거해 조직에 전달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사건 경위 조사와 함께 A씨의 여죄를 캐고 있다.

jeonc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