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남원 주택서 불…집 안으로 물건 가지러 간 60대 숨져(종합)

송고시간2020-09-23 22:37

댓글
화재가 난 주택
화재가 난 주택

[전북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남원=연합뉴스) 나보배 기자 = 전북 남원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나 60대 여성이 숨졌다.

남원경찰서와 소방 당국에 따르면 23일 오후 5시 56분께 남원시 주천면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났다.

불이 나자 주택에 머무르고 있던 A(68ㆍ여)씨와 가족 2명은 집 밖으로 대피했으나 잠시 후 A씨가 중요한 물건을 챙기기 위해 다시 집 안으로 들어갔다.

하지만 A씨는 거센 불길에 미처 빠져나오지 못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가족은 몸이 불편해 A씨가 집 안으로 들어가는 것을 만류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소방대원에 의해 1시간여 만에 꺼졌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아궁이에서 불씨가 옮겨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war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