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윤종규 KB회장 "고객이 혜택·편리함 느끼는 게 진정한 시너지"

송고시간2020-09-24 11:21

댓글

'새가족' 푸르덴셜생명 직원과 온라인 상견례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그룹에 새로 편입된 푸르덴셜생명 직원들과 처음 만나 시너지 효과와 그룹 비전 등을 주제로 의견을 나눴다.

윤 회장이 전날 서울 여의도 본점에 설치된 대형 스크린을 통해 푸르덴셜생명 직원들과 화상회의 형태의 'e-타운홀미팅'을 진행했다고 KB금융지주가 24일 밝혔다.

한 직원은 이 자리에서 "KB금융그룹 가족이 된 뒤 고객들로부터 KB의 브랜드 이미지와 KB와의 긍정적인 거래 경험 등으로 미뤄 기대가 크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며 "푸르덴셜생명이 그동안 지켜온 가치가 KB금융그룹 편입 이후에도 잘 유지되고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KB 윤종규 회장, '새 가족' 푸르덴셜생명 직원과 온라인 상견례
KB 윤종규 회장, '새 가족' 푸르덴셜생명 직원과 온라인 상견례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왼쪽 끝)이 23일 'e-타운홀미팅'을 통해 프루덴셜생명 직원들과의 대화하고 있다 [KB금융지주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이에 대해 윤 회장은 "푸르덴셜생명의 영문 약어가 POK(Prudential Of Korea)인데, 이제는 'Prudential Of KB'의 POK가 되신 걸 축하하고 감사드린다"며 "푸르덴셜생명의 고객 우선, 고객 행복의 가치가 KB금융이 지향하는 고객 중심 가치와 다르지 않으니 앞으로 함께 힘을 모아 노력하자"고 화답했다.

그는 또 시너지를 묻는 말에 "가장 중요한 핵심은 KB를 위한 시너지가 아니라, 철저하게 고객을 위한 시너지가 되어야 한다"며 "고객의 입장에서 더 큰 혜택과 편리함을 느끼는 게 진정한 시너지"라고 강조했다.

shk99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