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北 피격사건에 여권 격앙…송영길 "천인공노" 김병기 "응분대가"

송고시간2020-09-24 16:56

댓글

시대전환 조정훈 "유엔 안보리 회부해야"

발언하는 송영길 의원
발언하는 송영길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서해 연평도 해상에서 실종된 공무원이 북측의 총격을 받고 사망한 사건이 발생하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격앙된 분위기 속에 철저한 진상 규명을 촉구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인 송영길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체포한 지 6시간 10분 후에 사살했다면 북한 최고지도부가 몰랐을 리 없을 텐데 어떻게 이런 행위를 할 수 있는지 천인공노할 일"이라고 개탄했다.

그러면서 "전쟁 중인 군인들 간에도 일어나서는 안 되는 일이 민간인을 대상으로 저질러졌다"며 "명백한 범죄행위이자 살인행위"라고 규정했다.

송 의원은 "북측은 경위와 책임소재를 소상히 밝혀야 한다"며 "우리 당국도 북측에 공동 현장 조사와 책임자 처벌을 강력하게 요청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정보위 간사인 김병기 의원도 "대한민국 국민에게 위해를 가한 것이 사실이라면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할 것"이라고 페이스북에 적었다.

시대전환 조정훈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보편적인 국제관계에 입각한 조치를 당장 실행해야 한다"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회부할 문제이고, 국제사법재판소에 권고적 의견을 물어야 할 일"이라고 주장했다.

조 의원은 "국민의 생명을 적극적으로 지키는 모습을 보일 때 북한과의 관계가 진일보할 수 있다"고도 했다.

sncwoo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