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20여개국 개신교회·기관 "두테르테 정부, 초법적 살인 멈춰라"

송고시간2020-09-24 17:05

댓글
"필리핀에서 살인을 멈춰라"
"필리핀에서 살인을 멈춰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인권센터 제공]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와 세계교회협의회(WCC), 미국그리스도교협의회(NCCC-USA), 필리핀교회협의회(NCCP) 등 세계 20여개국 국제 에큐메니컬(ecumenical·교회일치) 기관 및 교회들은 "필리핀에서 발생하는 초법적 살인을 비롯한 인권침해와 반민주적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고 NCCK 인권센터가 24일 밝혔다.

NCCK 인권센터에 따르면 이들 단체는 지난 17일 줌(Zoom)을 통해 열린 '필리핀 인권옹호 국제 에큐메니칼 대회'에서 낸 국제 성명에서 "필리핀 시민의 자유와 인권을 위협하는 두테르테 정부를 강력히 규탄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필리핀에서는 '코로나 19' 상황에서 약 6개월간 격리조치가 시행됐는데 의료적 방역보다는 군사적 조치에 집중하며 시민 인권이 악화하고, 사회적 불평등이 가속화돼 심각한 경제 위기를 초래하는 결과를 낳았다고 이들 단체는 지적했다.

필리핀 경찰은 이른바 '마약 범죄소탕 작전'으로 최소 6천여건의 살인사건이 발생했다고 보고했으나 현지 인권단체는 정부 측 자경단 및 공권력에 저항하다 처형당한 이들과 어린이를 포함하면 사망자가 약 2만7천명에 달한 것으로 추정했다.

이들 단체는 "소위 '반란군'으로 낙인찍힌 이들에 대한 초법적 살인은 공권력에 저항해 발생한 총격전이라고 주장하지만, 다수 현장 목격자들에 의하면 이는 대부분 처형을 목적으로 기획된 작전임을 알 수 있다"고 주장했다.

"필리핀에서 살인을 멈춰라"
"필리핀에서 살인을 멈춰라"

(서울=연합뉴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신승민 목사가 필리핀 두테르테 정부의 반인권적 행위를 규탄하는 'STOP THE KILLINGS IN THE PHILIPPINES(필리핀에서 살인을 멈춰라)' 1인 온라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2020.9.24 [NCCK 인권센터 제공] (끝)

필리핀 인권단체 '카라파탄(KARAPATAN)'에 따르면 농민과 원주민, 노동자, 환경운동가, 법조인, 인권운동가, 목사 등 종교인을 향한 정치적 살인이 300여건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 단체는 "우리는 각국 정부와 외교부, 국제 에큐메니컬 공동체를 비롯한 전 세계 필리핀 사회의 민주와 인권실현을 지지하는 모든 이들과 함께 필리핀 국가폭력의 즉각적인 종식을 위해 연대해 가겠다"고 다짐했다.

edd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