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오늘 서울 확진자 53명 늘어…누계 5천148명

송고시간2020-09-24 18:22

댓글
코로나19 재확산 (PG)
코로나19 재확산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4일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53명 늘었다고 서울시가 밝혔다.

서울 확진자 누계는 5천148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를 감염경로별로 보면 ▲ 도봉구 예마루 데이케어센터 13명(서울 누계 16명) ▲ 관악구 소재 어린이집 5명(〃 5명) ▲ 강서구 소재 어린이집 4명(〃 14명) ▲ 강남구 대우디오빌플러스 2명(〃 22명) ▲ 관악구 소재 사우나 1명(〃 20명) ▲ 영등포구 LG트윈타워 1명(〃 6명) ▲ 강남구 K보건산업 1명(〃 37명) ▲ 건축설명회 관련 1명(〃 9명) ▲ 타시도 확진자 접촉 4명(〃 221명) 등이다.

오래된 집단감염이나 산발 사례 등 '기타' 경로는 14명(〃 2천623명), 방역당국이 아직 감염경로를 확인하고 있는 확진자는 6명(〃 892명)이다.

dad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