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법인택시 기사 지원금 100만원 내달 말부터 지급

송고시간2020-09-25 09:29

댓글

55만 위기가구에 최대 100만원 긴급생계지원은 11월 시작

발언하는 김용범 기재부 1차관
발언하는 김용범 기재부 1차관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이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7차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 겸 정책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9.25 kimsdoo@yna.co.kr

(세종=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 소득이 감소한 법인택시 기사에 대한 정부 지원금이 내달 말부터 지급된다.

기획재정부는 김용범 제1차관 주재로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7차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 겸 정책점검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고용과 복지 분야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의 세부 추진 계획을 논의했다.

소득이 감소한 법인택시 기사에 1인당 100만원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은 내달 초 사업 공고를 내고 내달 말부터 지급을 시작하기로 했다.

법인택시 기사 지원금은 국회 단계에서 추가됨에 따라 지급 시기가 개인택시보다 다소 늦어졌다.

또 55만 위기 가구를 대상으로 하는 긴급생계지원은 11월에 시작될 예정이다.

긴급생계지원은 소상공인 새희망자금이나 긴급고용안정지원금 등 다른 지원금을 받지 못하는 소외된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최대 100만원을 지급하는 프로그램이다. 다른 지원금과 중복 여부를 살펴야 하는 까닭에 지급 시기가 11월로 정해졌다.

정부는 아동특별돌봄 지원 사업 중 미취학 아동과 초등학생에 대한 돌봄 지원금(20만원)은 추석 이전에 지급을 완료할 예정이다.

다만 4차 추가경정예산안 국회 논의 과정에서 추가된 중학생 대상 지원금(15만원)은 추석 이후에 지급 절차가 가동될 예정이다.

김 차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을 견디는 방패 구축을 넘어 방패의 강도를 높이는 작업이 점차 중요해지고 있다"면서 "이를 위해 위기 취약 계층에 집중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약한 고리를 보완해야 한다"고 말했다.

spee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